교제/소식

모든 게시글

  • mobilizer1

2021년 4월 27일 아침 Q.T(성경: 열왕기하 19-22장)

<열왕기하 19:14-15>

[14] 히스기야가 사자의 손에서 편지를 받아보고 여호와의 성전에 올라가서 히스기야가 그 편지를 여호와 앞에 펴 놓고

[15] 그 앞에서 히스기야가 기도하여 이르되 그룹들 위에 계신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주는 천하 만국에 홀로 하나님이시라 주께서 천지를 만드셨나이다


<말씀묵상>

히스기야는 앗수르의 조롱과 협박이 담김 편지를 받게 됩니다. 그때 히스기야는 여호와의 전에 들어갔고 이사야 선지지의 말에 귀를 기울였습니다. 하나님은 이사야를 통해 앗수르 왕 산헤립을 죽게 할 것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7절). 그러나 그 소식을 들은 앗수르 왕은 다시 편지를 보내서 자기가 여러 나라를 진멸했어도 아무 신도 구원하지 못했다고 하며 너희가 믿는 하나님도 너희를 구원하지 못할 거라고 말합니다(10-11절). 히스기야는 계속해서 점점 더 조여오는 상황에서 포기할 수도 있었습니다. 위기의 순간이 아닐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그 편지를 들고 성전에 들어가서 기도했습니다(14-15절). 문제 앞에서 하나님께 나아간 것입니다.

그런데 더 주목할 것은 히스기야는 문제가 있을 때마다 하나님 앞에 나아갔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백성이라면 하나님께 문제를 가지고 나아가야 한다는 사실을 알았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평소에는 잘 모르지만 위기의 순간 그가 무엇을 가장 의지하는지 드러나게 되어 있습니다. 어려움을 만나면 그 사람이 정말로 의지하는 것이 무엇인지, 그 사람의 믿음이 어떠한지 드러납니다. 우리가 항상 넘어지는 문제가 무엇입니까? 어떤 문제는 주님이 해결하실 수 있고, 어떤 문제는 내가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내가 해결할 수 있고, 내 힘으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모든 어려움과 문제 앞에서 히스기야처럼 그것을 갖고 주님 앞에 나아가야 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모든 문제보다 크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주님께 나아가는 사람이 있어야 할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의 기도와 간구에 응답하시는 하나님에 대한 믿음입니다. 그는 이렇게 기도합니다. “여호와여 귀를 기울여 들으소서, 여호와여 눈을 떠서 보시옵소서”(16절). 그는 하나님만 참 하나님이심을, 살아계신 하나님이심을 나타내 달라고 기도합니다. 또 “천한 만국이 주 여호와가 홀로 하나님이신 줄 알리이다”(19절). 세상 모든 나라가 오직 하나님이 홀로 하나님이신 것을 알게 해 주십시오라고 기도합니다. 히스기야의 기도는 문제 해결이 아닌 하나님을 구하는 기도였습니다. 문제 앞에서 그분이 얼마나 크신 분인지, 그분이 얼마나 참 하나님인지를 보여 달라는 것입니다. 히스기야는 하나님을 간절하게 구했고, 하나님은 이사야를 통해 응답해 주셨습니다.

“아모스의 아들 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보내 이르되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네가 앗수르 왕 산헤립 때문에 내게 기도하는 것을 내가 들었노라 하셨나이다”(20절). 그때 앗수르 군대가 하루 밤에 185,000명을 죽었습니다. 또 앗수르 왕 산헤립은 자신의 아들들에게 살해 당했습니다. 이사야를 통해 하신 말씀이 그대로 이루어진 것입니다. 기도는 문제 해결이 본질이 아니라 하나님이 나타나는 것이 본질이라는 것을 보여준 사건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기도할 때 하나님만이 모든 문제보다 크시고, 참 하나님이심을 나와 세상이 볼 수 있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그럴때 하나님을 경험하게 되는 것입니다. 오늘 우리가 문제 앞에 있습니까? 그것을 들고 하나님께 나아가시기 바랍니다. 또 문제 해결이 아닌 하나님을 구하시기 바랍니다. 그럴 때 우리의 믿음을 보시고 응답하실 것입니다.


<적용>

1)나는 문제 앞에서 무엇을 가장 의지했나요? 그 문제를 들고 주님께 나아 갔나요? 하나님의 백성이라면 그 문제를 들고 하나님께 나아가야 합니다.

2)나는 기도할 때 문제 해결을 구하나요? 하나님을 구하나요? 하나님만이 모든 문제보다 크시고, 참 하나님이시니 문제 해결이 아닌 하나님을 구해야 합니다.


<기도>

하나님! 은혜를 감사합니다. 오늘도 감당치 못할 문제가 우리를 짓눌러와도 오직 주님만 의지하고 주님께 나아가는 하옵소서. 또 우리의 모든 기도는 문제 해결이 아닌 하나님을 구하는 기도가 되게 하옵소서. 그래서 우리의 기도를 통해 세상이 하나님을 볼 수 있게 하옵소서.

조회 78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021년 5월 11일 아침 Q.T (역대하 9-12장)

<말씀 묵상> (대하 10:15) 왕이 이같이 백성의 말을 듣지 아니하였으니 이 일은 하나님께로 말미암아 난 것이라 여호와께서 전에 실로 사람 아히야로 하여금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에게 이르신 말씀을 응하게 하심이더라 솔로몬이 왕위로 있을 때 이스라엘은 평안하고 가장 번성하였던 시기였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번영 뒤에는 어두운 측면도 있었습니다. 즉 백성들은

2021년 5월 10일 아침 Q.T (역대하 6-8장)

<말씀 묵상> (대하 6:13-14) 솔로몬이 일찍이 놋으로 대를 만들었으니 길이가 다섯 규빗이요 너비가 다섯 규빗이요 높이가 세 규빗이라 뜰 가운데에 두었더니 그가 그 위에 서서 이스라엘의 모든 회중 앞에서 무릎을 꿇고 하늘을 향하여 손을 펴고 이르되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천지에 주와 같은 신이 없나이다 주께서는 온 마음으로 주의 앞에서 행하는 주의

2021년 5월 8일 아침 Q.T (역대하 1~5장)

<묵상말씀> 역대하 3:17 그 두 기둥을 성전 앞에 세웠으니 왼쪽에 하나요 오른쪽에 하나라 오른쪽 것은 야긴이라 부르고 왼쪽 것은 보아스라 불렀더라. 오늘 본문은 드디어 솔로몬 왕이 성전건축을 시작하게 됩니다. 그런데 솔로몬 왕은 성전을 건축하면서 성전 앞에 기둥 둘을 세우게 됩니다. 하나는 좌편에, 하나는 우편에 세우게 되는데 그 이름이 하나는 야긴이요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