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제/소식

모든 게시글

  • asiriel81

2021년 2월 22일 아침 Q.T (본문: 신명기 1-2장)


<묵상 말씀>

그는 너희보다 먼저 그 길을 가시며 장막 칠 곳을 찾으시고 밤에는 불로, 낮에는 구름으로 너희가 갈 길을 지시하신 자이시니라 (신명기 1:33)




오늘 말씀은 출애굽해서 나온 이스라엘 백성의 후손들이 가나안 땅에 들어가기 전에, 저들에게 모세를 통해서 주신 하나님 말씀의 내용입니다. 이 말씀 속에 우리에게 주시는 교훈이 있습니다.


1) 두려움을 물리치는 신앙

첫째로, 우리가 두려움을 물리치며 믿음의 삶을 살아야 될 것을 권면합니다. 두려움을 물리치는 신앙에 대해서 말씀드립니다. (29절)

하나님이 함께 하시기 때문에 우리가 어떤 문제를 만나도 두려워하거나 무서워하면 안 됩니다.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들은 틈만 나면 두려움으로 말미암아 시험에 빠질 때가 많았습니다. 악한 원수 마귀는 우리 마음 가운데에 두려움을 집어넣습니다. 두려움은 우리 마음에 기쁨을 빼앗아 갑니다. 행복을 빼앗아 갑니다. 우리를 불안과 염려와 근심, 걱정, 초조함으로 몰아넣는 것입니다. 두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우리의 마음을 지켜야 합니다.(잠4:23)


2) 우리를 위하여 싸우시는 하나님

둘째로, 우리가 두려움을 물리치고 우리를 위하여 싸우시는 하나님을 믿음으로 받아들여야 합니다. 전적으로 “하나님께서 나를 대신하여 싸우신다” 믿고 나갈 때 기적이 일어납니다.(30절)

지금도 우리를 위하여 주님이 싸워 주고 계십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에서 절망 가운데 있을 때, 그들을 건져 주시고, 홍해를 열어 주시고, 또 사십 년 광야 생활을 인도하시며 모든 문제와 싸워 승리하게 해주신 것처럼, 하나님이 우리를 죄악에서 건져 주시고, 광야 같은 세상 사는 동안 우리를 대신해 싸워 주시고, 우리 마음에 기쁨을 주시고, 평안함을 주시고, 은혜를 주시고, 승리를 주셔서 넉넉히 이기며 살게 만들어 주십니다.


3) 우리를 안고 가시는 하나님

셋째로, 하나님은 우리를 안고 가심을 알아야 합니다.(31절) 얼마나 감사한지요. 주님이 우리를 안고 가십니다. 우리가 아무리 힘들고 어려워도 주님 품에 탁 안기면, 주님이 “내가 너 사랑한다.” 말씀하여 주실 것입니다.(호11:3)


4) 우리의 갈 길을 지시하시는 하나님

마지막 네 번째 하나님께서 우리의 갈 길을 인도해 주신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33절)

주님이 낮에는 구름 기둥 밤에는 불기둥으로 우리를 인도하십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뜨거운 광야길 갈 때 하나님께서 시원한 구름 기둥으로 낮에 보호하시고, 밤에는 불기둥으로 저들을 환하게 비춰주시며 저들을 따뜻하게 보호해서 인도 하셨습니다.(출13:21)

이와같이 우리가 힘들고 어렵고 지쳐 어찌할 바를 모를 때 주님이 우리를 붙들어주시고 안고 가시고 낮에는 구름 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인도하신 것처럼 우리에게 말씀의 구름 기둥으로, 성령의 불기둥으로 우리의 일생을 인도하시고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로 우리를 이끌어주고 계십니다.


<적용 질문>

1) 내가 가장 두려워 하는 일은 무엇입니까? 두려움을 알 때, 극복할 수 있습니다.


2)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을 살고 계십니까? 나와 동행하시는 성령님과 동행하며 질문하는 하루가 될 수 있도록 합시다.


<기도>

사랑의 하나님. 오늘 하루도 우리를 품 안에 안으시며 우리를 인도하시고, 우리를 대신하여 싸우고 계신줄로 믿습니다. 우리 안에 있는 두려움은 떠나가게 하시고, 오직 주님만 바라보며, 한걸음씩 전진하게 하옵소서.




조회 126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021년 6월 18일 아침 QT (시편 63-68편)

[묵상말씀] 너희 높은 산들아 어찌하여 하나님이 계시려 하는 산을 시기하여 보느냐. 진실로 여호와께서 이 산에 영원히 계시리로다. 하나님의 병거는 천천이요 만만이라 주께서 그 중에 계심이 시내 산 성소에 계심 같도다 (시편 68:16–17) 시편 68편에서 가장 중요한 소재는 바산의 산입니다. 바산의 산은 지리적으로 헬몬 산으로 추정됩니다. 헬몬 산은 그

2021년 6월 17일 아침 Q.T(시편 55-62편)

<말씀 묵상> “나의 영혼이 잠잠히 하나님만 바람이여 나의 구원이 그에게서 나오는도다 오직 그만이 나의 반석이시요 나의 구원이시요 나의 요새이시니 내가 크게 흔들리지 아니하리로다”(시편 62편 1-2절) 다윗은 자신의 아들 압살롬이 자신을 반역하고 아히도벨의 세력이 자신을 죽이려고 하는 상황 가운데서 본문의 말씀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 본문에서는 ‘오직’

2021년 6월 16일 아침 Q.T(시편 47-54편)

<말씀 묵상> “어리석은 자는 그의 마음에 이르기를 하나님이 없다 하도다 그들은 부패하며 가증한 악을 행함이여 선을 행하는 자가 없도다”(시편 53편 1절) 어리석은 자, 무지한 자, 분별하지 못하는 자는 그의 마음에 하나님이 없다 하는 자들입니다. 이들은 소위 무신론자라고 부를 수 있으며, 하나님을 인식하지 못하는 자들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왜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