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제/소식

모든 게시글

2021년 1월 28일 아침 Q.T (출 34장-36장)

<묵상말씀> 출애굽기 34장 6-7절

6 여호와께서 그의 앞으로 지나시며 선포하시되 여호와라 여호와라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하고 인자와 진실이 많은 하나님이라

7 인자를 천대까지 베풀며 악과 과실과 죄를 용서하리라 그러나 벌을 면제하지는 아니하고 아버지의 악행을 자손 삼사 대까지 보응하리라

오늘 말씀은 우상숭배를 저지른 이후, 모세가 하나님께 다시 돌판을 받으러 시내산에 올라가는 장면입니다. 이곳에서 모세는 하나님에 관한 선포을 듣고, 하나님의 뜻을 듣게 됩니다. 모세는 금송아지를 숭배하는 이스라엘 백성을 보고 돌판을 들어 깨트렸습니다. 하나님께서 주신 언약이 이스라엘의 죄로 무너지는 순간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들을 포기하지 않으셨습니다. 다시 모세에게 말씀을 주시기로 하신 것입니다. 죄를 지을 때 심판이 있지만 그래도 결국 다시 회복하게 하시는 하나님의 마음이 드러납니다.


모세가 하나님의 말씀대로 홀로 시내산 정상에 오르자 하나님께서는 구름 가운데에서 강림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모세 앞에서 6절에 7절에 이렇게 선포하십니다.


여호와라 여호와라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하고 인자와 진실이 많은 하나님이라

인자를 천대까지 베풀며 악과 과실과 죄를 용서하리라 그러나 벌을 면제하지는 아니하고 아버지의 악행을 자손 삼사 대까지 보응하리라


여호와라는 단어는 ‘나는 스스로 있는자’라는 의미의 히브리어 문장의 자음과 ‘주님’이라는 의미의 히브리어 단어(아도나이)의 모음을 합친 단어입니다. 두가지 의미가 한 단어에 동시에 있는 것입니다. 말씀은 이러한 우리 하나님은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하며, 사랑과 진실이 풍성하신 분이라 선포합니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어떠한 분이신지를 가르쳐주시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수천대에 이르기까지 그리고 영원히 우리에게 한결같은 사랑을 베푸십니다. 우리의 악과 허물과 죄를 용서하시는 분이십니다. 더불어 하나님께서는 악과 죄의 문제에 침묵하지 않으시고, 정의를 세우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성품은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에 온전히 드러납니다. 하나님께서는 예수님을 통해 당신의 놀라운 사랑과 의를 동시에 드러내셨습니다. 예수님의 삶과 십자가와 부활은 이러한 하나님의 뜻이 우리에게 드러난 사건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어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해야할 일을 가르쳐주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이제 가나안땅에 들어가 하나님 나라 백성으로서의 정체성을 세우고, 하나님만을 섬기는 나라를 세우기를 명령하셨습니다. 가나안땅에 들어가서 가나안 문화에 동화되지 말고, 가나안 땅의 제단들과 신상들을 없앨 것을 명령하셨습니다. 다른 신들에게 절하지 말 것을 명령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질투’라는 단어까지 사용하시면서 하나님만을 섬길 것을 명령하셨습니다. 그리고 나아가 가나안 문화의 사람들과 결혼을 하지 말것까지도 가르쳤습니다.


이러한 엄격한 분리는 하나님만을 믿는 신앙이 굳건히 세워지길 워하셨던 하나님의 마음이 담겨져 있습니다. 이렇게 하지 않으면 하나님만을 믿는 신앙은 너무 쉽게 무너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말씀이 오늘날 다른 종교를 믿는 사람들을 쫓아내고, 다른 종교인들과는 어울려서는 안되며, 다른 종교의 건물과 신상을 부수는 뜻으로 해석되어서는 안됩니다. 오히려 이 일은 우리의 내면과 공동체와 삶에서 이루어져야 할 일입니다. 가나안 종교의 특징은 다른 수많은 종교처럼 탐욕과 번영, 안녕을 위한 종교였습니다. 자신을 지켜줄 신, 자신들의 농사를 도와줄 신, 전쟁에서 이길 수 있도록 돕는 신, 마음의 불안을 이겨낼 신, 병을 치료할 신 등 수많은 신들을 만들고, 그 신들을 숭배함으로서 우리를 탐욕과 성취의 노예로 만드는 종교가 가나안 종교였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러한 우상들을 무너뜨리고 하나님 만을 섬김으로 우리가 진정한 생명과 사랑의 삶, 정의의 삶을 살길 원하십니다. 가나안 문화를 없애라는 하나님의 선포는 오늘 우리가 이러한 삶, 곧 우리를 붙잡는 우상을 내려놓고 하나님과 함께하는 삶으로 돌이키라는 선포로 받아들여야 합니다.


이 일은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바라볼 때 가능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드러난 하나님의 사랑이 성령님의 감동 아래서 우리의 시선을 바꾸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얼마나 사랑하시는지, 그 사랑이 예수님의 십자가에서 얼마나 깊이 드러났는지, 성령님께서 우리가 이 은혜를 깨닫게 하시려고 얼마나 애쓰시는 지를 깊이 알 때 우리는 비로소 하나님께로 우리를 돌릴 수 있습니다. 우리가 더욱 힘써 하나님을 알기를 소망합니다. 호세아 6:3에서는 우리가 힘써 여호와를 알자고 선포합니다. 하나님을 아는 것, 만나는 것, 닮아가는 것, 그것이 우리의 참된 소망이 될 수 있습니다. 그 놀라운 삶을 사는 성도님들 되시길 소망합니다.

<적용>

1) 나에게 하나님 외에 다른 것을 섬기고 있는 우상은 없는지 돌아보고 회개하는 시간을 가집시다.

2) 하나님을 더 알아가고 묵상하기 위해 오늘 본문을 암송해 봅시다.

<기도 제목>

사랑과 은혜가 풍성하신 하나님, 오늘도 하나님 안에서 기쁨과 평강을 누리게 하심에 감사드립니다. 내 안에 하나님 외에 다른 우상이 있다면 이 시간 다 주님 앞에 내려놓고 회개하게 하소서. 오직 하나님만이 생명이며 나를 사랑하시는 분이심을 믿습니다. 그 하나님을 더욱 알고 만나고 닮아가는 내가 되게 하소서. 또한 오늘 하루 모든 상황 속에서 하나님을 만나는 은혜를 허락하여 주소서.

조회 185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021년 10월 22일 아침 Q.T (누가복음 1-3)

<말씀 묵상> (눅 1:62) 그의 아버지께 몸짓하여 무엇으로 이름을 지으려 하는가 물으니 (눅 1:63) 그가 서판을 달라 하여 그 이름을 요한이라 쓰매 다 놀랍게 여기더라 (눅 1:64) 이에 그 입이 곧 열리고 혀가 풀리며 말을 하여 하나님을 찬송하니 성경은 사가랴와 엘리사벳 부부가 ‘하나님 앞에 의인이며, 주의 모든 계명과 규례대로 흠이 없이 행하였

2021년 10월 21일 아침 Q.T (마가복음 14-16장)

<말씀 묵상> 믿는 자들에게는 이런 표적이 따르리니 곧 그들이 내 이름으로 귀신을 쫓아내며 새 방언을 말하며 뱀을 집어올리며 무슨 독을 마실지라도 해를 받지 아니하며 병든 사람에게 손을 얹은즉 나으리라 하시더라 (막16:17-18) 한 집안에 자녀가 태어나면 부모 슬하에서 자라면서 자녀가 누리는 여러 가지 권리를 누리게 됩니다. 평범한 집안에 태어난 어

2021년 10월 20일 아침 Q.T (마가복음 11-13장)

<말씀 묵상> 찬송하리로다 오는 우리 조상 다윗의 나라여 가장 높은 곳에서 호산나 하더라 (막 11:10) 오늘 본문 말씀을 보면, 예수님께서 예루살렘에 입성하실 때, 모든 백성들이 나와서 종려나무가지를 흔들고 겉옷을 펴서 깔며 주님을 맞이했습니다. “호산나, 다윗의 자손으로 오신이여, 주님을 찬양했습니다.” 이 말씀 가운데 주신 3가지 영적인 교훈을 살

​게시판